는 트랜스젠더 여성의 삶을 순환적 고리로 이루어진 2겹의 이야기로 구성하여, 트랜스젠더 여성의 경험을 영화의 존재론적 유사성과 영화 언어의 본질적 특징으로 드러내는 하이브리드 다큐멘터리이다.">는 트랜스젠더 여성의 삶을 순환적 고리로 이루어진 2겹의 이야기로 구성하여, 트랜스젠더 여성의 경험을 영화의 존재론적 유사성과 영화 언어의 본질적 특징으로 드러내는 하이브리드 다큐멘터리이다.">